만재도에서 벌어지는 '삼시세끼-어촌편' 시즌 2의 첫번째 손님으로 배우 이진욱이 출연했다. 한마디로 표현해본다면 의외의 손님이 대박을 친 모습이 아니었나 싶기도 하다. 배우 이진욱은 아는 시청자들도 많겠지만, 모 오락프로그램에 출연해 특유의 엄퉁한 모습이 화제를 불러일으켰던 배우이기도 하다.

 

'의외'라는 단어에 처음부터 무턱대고 이진욱을 폄하한다고 생각지 않았으면 한다. 전혀 그런 글은 아니니. 개인적으로 배우 이진욱에 대한 이미지를 다시 생각하게 했던 작품은 tvN에서 방송된 '나인 : 아홉번의 시간여행'이라는 SF감성로맨스를 시청하고 나서부터라 할만하다.

 

상황에 맞는 절제된 표정과 특히 대사를 상황에 맞게 믹스시키는 연기력으로 흡입력을 발휘하는 배우라 할만했었고, 드라마를 놓치지 않고 시청했던 기억이 든다.

 

배우 이진욱이 삼시세끼-어촌편에 출연한다는 점을 예고편으로 알고 있었지만, 그리 기대하지는 않았다고 해야 할 듯하다. 케이블을 포함해 공중파 방송이 보여주고 있는 수많은 예능 프로그램에서 그리 모습을 보여주지 않았던 배우이기도 했었고, 특히 예능과는 거리감이 있어 보이는 드라마와 영화 작품속에서의 캐릭터를 생각해 본다면 왠지 어색함이 더 많을 듯 여기지던 게스트였었다.

 

예능은 상황상황에 따라 함께 진행하는 출연자들의 대사를 받아주고 적절한 타이밍에 대화를 이어가는게 묘미이기도 하다. 차승원과 유해진 두 배우의 부부컨셉이 그러하다. 거기에 시즌2에서는 손호준마저도 능숙한 몰래카메라를 시도해 내며 어느샌가 차승원-유해진 두 사람의 콤비플레이에 융합된 모습을 보이고 있는 게 시즌2의 모습이다.

 

말하지 않아도 손호준은 껌딱지처럼 차승원의 옆에서 주방보조 역할을 충실해 해내기도 하는 모습이었는데, 처음으로 만재도 삼시세끼집을 찾아온 이진욱은 몰래카메라를 시도하던 세사람의 행동에 '진지함'으로 응수했었다. 예능이라는 점에서 이같은 이진욱의 모습은 흡사 실패한 예능의 정수라 할 수 있어 보이기도 하다.

 

하지만 의외의 진지청년 이진욱의 모습은 만재도 삼시세끼에서 최적화된 캐릭터로 변화됐다. 특히 초보낚시 타이틀로 차승원과 배에 오르게 된 이직욱은 대박 낚시솜씨를 연출하며 저녁거리를 장만할 수 있었고, 바깥양반 캐릭터인 유해진은 그런 이진욱에게 질투의 눈초리를 날리는 형국을 이어갔다.

 

마치 한편의 시트콤을 연상케 한 이진욱의 행동하나하나는 삼시세끼-어촌편 첫번째 손님으로 성공적인 모습이었고, 특히 배우 이진욱의 이미지 변화에도 성공한 모습이라 엿보였다. 드라마와 영화속에서 배우 이진욱은 반듯하고 어딘지 차가운 도시남자 같은 역할이 많았었다. 한마디로 말하자면 빈틈이 없어 보이는 성격의 배우라 여겨지기도 하다. 영화 '수상한 그녀'에서는 방송국 PD로 드라마 '나인'에서는 방송국 앵커로 출연해 차가운 이미지를 연상시키는 배우 중 하나가 아닌가 싶기도 했다.

 

헌데 굴러온 돌이 박힌 돌을 뺀다는 식으로 신들린 듯한 낚시내공을 선보이며 학꽁치 사냥에 나서며 만재도 삼시세끼의 가장역할인 유해진을 위협하는 모습까지도 엿보였으니 웃지 않을 수 있겠는가 말이다.

 

 

장작을 패야하는데도 바닷가에 나가 도끼자루를 망가뜨리고 슬그머니 아무도 모르게 지나갔으면 하는 어리숙함으로 시선을 잡기도 했다. 만재도에 나타나면서 여심을 흔든 배우 이진욱이었지만 산체를 좋아해 품에 안고 표정을 따라하는 모습이 영락없은 만재도 주민처럼 동화되는 모습으로 반전한다.

 

처음으로 등장했을 때에는 어딘지 만재도 삼시세끼 터줏대감인 세사람과 섞이지 않을듯해 보이기도 했었는데,주방에서 차승원의 주방보조로, 바닷가에서는 유해진을 위협하는 낚시광으로, 손호준에게는 형같은 모습으로 자연스럽게 섞여들었다.

 

첫번째로 만재도 삼시세끼 손님으로 찾아온 배우 이진욱은 의외로 대박을 친 게스트가 아닐까 싶어 보였다.

 

<유익하셨다면 쿠욱 추천버튼을 눌러주세요~~>

Posted by 뷰티살롱

댓글을 달아 주세요

script type="text/javascript" src="//wcs.naver.net/wcslog.j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