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운동장에 새롭게 변모하고 있습니다. 오랜시간을 지켜왔던 동대문운동장이 철거되고 그 자리에 새롭게 디자인플라자&파크가 들어서게 됩니다. 동대문 운동장이 철거되고 그 자리를 매우게 될 디자인플라자&파크는 오는 2011년도 말에 완공될 예정이죠.

이미 지하철 역명이 동대문운동장 역에서 동대문역사공원 역으로 개명되어 있는 상태인데, 역사공원으로써의 모습은 바뀌어 있는 상태입니다. 역사공원으로 조성되어 있는 동대문역사공원을 한차례 다녀온 적이 있었습니다. 동대문운동장을 철거하면서 그 자리에서 출토된 문화재들을 전시해 놓은 모습으로 새롭게 단장되었던 모습이 인상적이었습니다.



동대문 역사공원에는 서울시민들이 전시실을 통해서 다양한 유물들을 관람할 수 있도록 조성되어 있는 모습이었습니다. 도심에 위치하고 있어서 자녀들과 함께 나들이를 통해 역사공부를 할 수 있는 자리이기도 하죠.

아직까지 동대문역사공원 역에 조성될 DDP(디자인플라자&파크)의 완성된 모습은 아니지만 유구전시관과 더불어 완공이 되면 서울시민들에게 좋은 휴식공간으로 거듭나길 기대해 봅니다. 준공이 한창 진행중인 디자인플라자의 공사현장을 다녀왔습니다.



아직까지는 건물에 대한 전체적인 모습을 볼 수는 없었지만 건축물을 이루는 뼈대가 형성되어 있어 건물형태를 가늠할 수 있는 모습이기도 했습니다.


완공이 되면 조감도와 같은 형태로 동대문 역사공원 역 DDP건물이 들어서게 될 예정인데, 하층부분인 지하층이 완공이 된 상태라고 합니다. 오는 2011년에 그 모습이 드러나게 될 예정이지만, 조감도를 통해 보니 형체가 어느정도는 보이는 듯 싶기도 합니다.


굽어진 부분의 디자인플라자의 외형부분입니다. 비록 지하층이기는 하지만 조감도를 참조해 보니 형태를 짐작할 수 있는 모습이기도 합니다. 중앙에는 커다란 연결통로로 보이는 철제구조물도 보입니다.

완공이 되면 서울시민들의 새로운 볼거리와 휴식공간으로 자리하게 될 것이라 보여지기는 합니다. 아직은 하층부분의 기초적인 작업들이 한창 진행중인 모습인데, 완공이 빨리 되었으면 하는 바램이 드네요. 하지만 완공을 서두르기보다는 보다 세심한 안전관리와 철저한 시공으로 이루어지는게 우선이겠죠. 디자인플라자&파크가 시민들이 이용하는 시설물이기에 안전을 최우선으로 한 시공이 이루어지는게 우선이겠죠. 삼성물산 관계자 분의 현재 공사 진행사항에 대해서 들으면서도 무엇보다 우선적인게 시민들의 안전성을 먼저 생각하는 마음으로 철제 하나하나를 올리는 것에 신경을 써주기를 바랬습니다.


<디자인플라자&파크>가 완공되게 서울의 새로운 명물로 자리하게 될 것으로 보여집니다. 한켠에는 새롭게 복원된 이간수문의 모습도 보여지고 있는데, 이간수문은 현재 유구전시관 쪽에 모습이 공개되어 있는 상태여서 일반인들도 쉽게 관람할 수 있는 상태이기는 합니다.


<유익하셨다면 쿠욱 추천해 주세요~ 글쓰는데 힘이 된답니다. 아래 구독버튼으로 쉽게 업데이트된 글을 보실수도 있답니다^^>
Posted by 뷰티살롱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저기 동대문 복잡하고 앉아서 쉴곳 자체가 없던데
    또 건물이네요
    그냥 공원이나 만들지
    서울 오면 답답합니다.

    • 디자인플라자가 완공되면 복잡함이 다소 해결되지 않을까 싶기도 해요. 역사공원쪽으로는 앉아있을만한 곳들도 있기는 한데, 벤치는 없다는 게 흠이기는 하네요 생각해보니.




오늘 9월17일부터 10월 7일까지 서울 잠실종합운동장 등지에서 개최되는 <서울디자인 한마당 2010>을 미리 알아보는 자리에 참석했습니다. 서울시 블로거에서 개최하는 '블로거데이'에서는 잠실운동장 등지에서 펼쳐지게 될 <서울디자인 한마당 2010>에 대한 소개를 동대문 역사공원 DDP센터에서 블로거들을 대상으로 소개되었습니다.

이번에 열리게 될 <서울디자인 한마당 2010>의 주제는 일상생활속 소재에서 디자인의 가치를 느끼고 그 혜택을 나누는 '모두를 위한 디자인(Disign for all)이라고 합니다. 

 
처음으로 디자인 한마당이 열렸던 2008년도에는 약 200만명이, 작년에는 약 300만의 시민과 관광객이 방문했다고 하더군요.

이번에 열리는 <서울디자인 한마당 2010>에는 특색있는 조형물이 선보일 예정인데, 행사가 치뤄지는 잠실운동장에 들어서게 되면 디자인 거장이 설계한 3개의 파빌리온이 가장 먼저 눈에 띄입니다.


3개의 파빌리온은 각기 세계적 건축가들이 제작한 것으로 <서울 디자인관>은 이탈리아의 대표 디자이너 알렉산드로&멘디니가 설계했습니다. '정상'이란 의미를 담고 있는 전시관은 상부 부분을 탑 형태로 디자인해 디자인서울의 위상을 표현해주고 있다고 하더군요. 서울 디자인관에서는 첨단 기술을 결합한 국내 대표 디자인 브랜드를 소개하는 <서울의 브랜드전'과 서울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의 디자인을 모은 <서울디자인자산전>이 열리게 됩니다.

국내 건축가의 거장인 김석철 건축가가 설계한 동측 파빌리온은 <도시 디자인관>으로 원형과 네모 그리고 세모형태의 전시관에 '하늘땅사람'의 의미를 담았다고 합니다. 전시관은 하늘땅사람의 삼합으로 이루어낸 세계디자인수도 서울을 표현한 형태라 합니다. 도시 디자인관에는 에너지를 화두로 미래 지향적 신도시를 제안하는 도시 디자인전과 세계 디자인 도시의 트랜드를 보여주는 <WDC 세계 디자인도시전>이 진행될 예정입니다.

마지막으로 세번째 파빌리온인 서측 파빌리온은 '화합과 조화'의 의미를 담은 문화 디자인관으로 미국 출신의 건축가 다니엘 리베스킨드가 디자인했습니다. 4개의 구조물이 서로 맞물리고 합쳐져 여러 문화가 한곳에서 아울러지는 서울의 모습을 표현해 놓고 있는 모습이라고 설명하더군요. 문화 디자인관에서는 동양 디자인의 우수성을 확인하는 한중일 생활전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세개의 파빌리온은 각기 정상, 천지인, 화합과 조화의 의미를 담고있으며 세계디자인 수도 서울을 표현하고 있는 모습이라고 하더군요. 파빌리온을 관람한 뒤 잠실 운동장의 관람석으로 눈을 옮기면 관람석을 실제 녹색식물로 가득 채우고 있는 <그린정원 파노라마>를 볼 수 있습니다.
 

녹색 정원 <그린정원 파노라마>는 서울시 25개 자치구, 지역 디자인 단체, 디자인 전공 대학생이 연계해 대학생들이 잠실 주경기장 1,2층 관람석을 실제 녹색 실물로 가득 채워 서울디자인 한마당의 상징적인 이미지를 조성해 보일 예정입니다. 친환경 디자인 소재를 이용한 전시를 통해 친환경의 중요성을 시민들이 함께 공유하고 전시 판매 수익금을 소외된 계층에 기부해 사회적 나눔을 실현할 것이라고 합니다.


9월17일부터 열리게 되는 <서울디자인한마당 2010>은 누구나 관람할 수 있는 행사로 중요한 점은 무료라는 것이죠. 단기간에 끝나는 행사가 아니라 주말을 이용해서 잠실운동장으로 발걸음을 옮긴다면 즐거움이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또한 전시회뿐 아니라 다양한 부대행사들도 진행된다고 합니다. 시민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체험공간들이 곳곳에 있어서 자녀들과 함께 나들이를 한다면, 좋은 학습의 장을 만끽할 수 있을 거예요. 또한 디자인 서울 국제컨퍼런스에서는 국내외 디자이너, 건축가, 학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디자인의 경제적, 사회적, 미래적 가치와 비전을 논의하는 디자인 교류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컨퍼런스는 17일에서 18일 2일간 열리게 됩니다.

이밖에도 4개 디자인 클러스터 연계행사가 진행될 예정인데, 동대문 DDP 지구와 구로 디지털단지, 강남 신사동지구, 마포홍대 지구를 통해 친환경 트랜드, 제조산업 트랜드, 디자인 산업 트랜드, 취업및 창작 트랜드가 펼쳐질 예정입니다.

<유익하셨다면 쿠욱 추천해주세요. 글쓰는데 힘이 된답니다. 아래 구독버튼으로 쉽게 업데이트된 글을 보실수도 있답니다^0^>
Posted by 뷰티살롱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항, 이렇게 쓰는 거군요.
    베끼러 왔습니다.......

    가끔 뵈어도
    수줍어 하셔서
    나이 먹고 진상 피운달까봐 아는 척 못합답니다. ㅎㅎ


    풀벌레 소리 가득한 저녁이네요~.



야구장과 축구장이 서 있던 서울의 명물이었던 동대문운동장이 철거되고 그 자리에 첨단 디자인센터가 들어서게 됩니다. 지난주에 서울시에서 주최한 서울 블로거데이에 참가해 달라지는 동대문운동장 역사공원을 찾아봤습니다.


지하철 역도 이제는 동대문운동장 역에서 동대문역사공원역으로 바뀌어져 있습니다. 지하철 역에서 내려 안내센터를 찾았었는데, 그곳에는 DDP 사업에 대한 전반적인 소개내용을 볼 수 있었습니다.


DDP역사문화공원 사업은  서울성곽 및 이간수문(8,030㎡), 야외 유구전시장(4,373㎡), 유적 전시관(1,180㎡) 크게 세 부분으로 구성되고 있습니다. 이러한 사업에 대해 전반적인 모습을 이곳 안내센터에서 알아볼 수 있었습니다. 또한 서울에 대한 각종 사업들인 한강르네상스나 남산르네상스, 거리르네상스에 대한 전체적인 설명도 함께 전시되어 있습니다.

특히 이곳에서는 DDP사업에 대한 전체적인 모습을 한눈에 볼 수 있도록 PDP 터치 스크린을 통해서 앞으로 축조하게 될 동대문역사공원에 대해서 알아볼 수 있었습니다.


역사문화공원에는 야구장과 축구장을 철거하면서 드러난 서울성곽과 유물들이 전시되어 있는 실내외 전시관이 마련되어 있는데, 이곳은 누구나 관람할 수 있도록 되어 있습니다. 단 실내 전시장의 경우에는 출입이 통제되는 날이 있으니 미리 관람가능한 날짜를 알아보시는 게 좋을 듯 싶어요. 서울시내에 마련되어 있는 실외 전시장에는 야외에서 발굴되었던 여러 유물들이 전시되어 있습니다. 교육의 장으로써 뿐만아니라 한적한 모습이어서 연휴에 찾아가기에 더할나위 없이 좋은 곳이란 생각이 들기도 했습니다. 특히 서울 외곽으로 빠져나가기 위해 복잡한 도로위에서 시간을 보내는 것보다 지하철을 통해 쉽게 접근할 수 있는 곳이어서 데이트 장소로도 손색이 없어 보이기도 했습니다.
사진 자료가 많은 관계로 실내외 유물전시장 관람기는 따로 포스팅을 하도록 할께요^^

<유익하셨다면 쿠욱 추천해 주세요. 글쓰는데 힘이 된답니다. 아래 구독버튼으로 쉽게 업데이트된 글을 읽을 수도 있어요^0^> 

Posted by 뷰티살롱

댓글을 달아 주세요

script type="text/javascript" src="//wcs.naver.net/wcslog.js">